• Making a better
    Tomorrow

    혁신적 기술로 더 나은 세상을 만드는 원익IPS
    세상을 널리 이롭게 하려는 우리의 꿈이
    세계를 향한 도전을 넘어 미래의 희망으로 나아갑니다.

    MORE
  • Lead change
    Create innovation

    변화를 이끌어 혁신을 창조하는 원익IPS
    창조적 사고와 불굴의 도전정신으로
    세계 최고의 장비기업으로 성장하겠습니다.

    MORE

Business

CHALLENGE
TO THE WORLD

기술혁신과 변화를 통한 창조적 기술로
인류의 행복에 기여하는 기업입니다.

사업개요

Careers

자유, 소통, 행복을 통해 원익IPS의 미래를 만듭니다.

WONIK IPS
News

MORE

산업부 성윤모 장관, 반도체·디스플레이 장비 생산업체 ‘원익IPS’ 방문

산업업부 성윤모 장관은 7월 30일, 경기도 평택 소재의 반도체·디스플레이 장비 업체인 ‘원익IPS’를 방문했다고 밝혔다. 산업부 성윤모 장관이 반도체·디스플레이 장비 생산업체 원익IPS를 방문했다. [사진=산업부] 이번 방문은 최근 일본의 수출규제 강화에 따른 우리 업계의 영향 등에 대한 현장의 목소리를 경청하는 한편, 해외 의존도가 높은 반도체·디스플레이 장비 분야에서 앞선 기술로 국산화를 선도하는 업체와 함께 동 분야 경쟁력 강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이뤄졌다. 원익IPS는 반도체 증착 장비를 삼성, SK하이닉스 및 미국 글로벌 파운드리 등 국내외 주요기업에 납품하고 있으며 청년 고용창출 등에서도 우수한 실적을 갖춘 업체이다. 원익IPS는 반도체소자기업과 기술협력을 통해 증착설비 국산화에 성공해 양산 중이며, 국내 장비기업 중 최대 규모의 R&D 연구소를 보유·운영해 지속적인 R&D 노력을 경주하고 있다. 성 장관은 간담회에서 “일측의 화이트리스트 배제 결정에 대비해 피해가 우려되는 품목에 대한 상황을 철저하게 점검하고, 관계부처 합동으로 시나리오별 대응방안을 강구해 왔다”고 말했다. 산업부 성윤모 장관은 일본의 화이트리스트 배제 결정에 대비해 피해가 우려되는 품목에 대한 상황을 점검했다. [사진=산업부] 이어 이러한 차원에서 업계와 지자체에 일본 조치의 내용과 영향, 정부 지원방안을 상세하게 전파하는 한편, WTO 등 국제기구에서 동 이슈를 의제화했고 국제사회에 우리 입장에 대한 공감대도 확산시켜 왔다고 강조했다. 성 장관은 “일본이 조치를 취할 경우에 그간 준비해 온 시나리오에 따라 우리 경제에 미치는 부정적 영향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민관의 모든 역량과 자원을 총동원해 철저히 대응해 나가겠다”며, “민·관 모두가 합심해 차분히 대처해 나간다면 현 상황을 충분히 극복해 나갈 수 있다”고 생각을 전했다. 이어 “오히려 우리 경제가 한 단계 더 성숙하고 단단해지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단기적으로는 주요 품목의 수급 대응에 필요한 각종 정보들을 기업에 적기에 제공하고, 국내 생산 확대, 조기 국산화 등을 위한 애로사항을 신속히 해결해 나가는 한편, 근본적으로 우리의 소재·부품·장비 산업 경쟁력 강화에 총력을 다해 핵심품목의 자립화와 수입처 다변화 등을 통해 우리 산업의 체질을 근본적으로 개선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성 장관은 이날 방문한 원익IPS가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장비 국산화에 기여했음을 평가하고, 제2, 제3의 원익IPS와 같은 경쟁력 있는 기업이 성장·발전할 수 있도록 소재·부품·장비 산업 경쟁력 강화 대책 등 입체적이고 다각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출처 : 인더스트리뉴스(http://www.industrynews.co.kr)

원익IPS 방문한 성윤모 장관 "소재‧부품‧장비 경쟁력 강화 총력"

[아이뉴스24 윤선훈 기자]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30일 경기 평택에 있는 반도체‧디스플레이 장비 업체인 원익IPS를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최근 일본의 수출규제 강화에 따른 우리 업계의 영향 등에 대한 현장의 목소리를 경청하고, 해외 의존도가 높은 반도체‧디스플레이 장비 분야에서 앞선 기술로 국산화를 선도하는 업체와 함께 해당 분야 경쟁력 강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이뤄졌다. 원익IPS는 반도체 증착장비를 삼성, SK하이닉스 및 미국 글로벌파운드리 등 국내외 주요기업에 납품하고 있다. 원익IPS는 반도체 소자기업과 기술협력을 통해 증착설비 국산화에 성공해 양산 중이며, 국내 장비기업 중 최대 규모의 R&D 연구소를 보유‧운영하며 지속적인 R&D를 하고 있다. 성 장관은 간담회에서 "일본 측의 화이트리스트 배제 결정에 대비해 피해가 우려되는 품목에 대한 상황을 철저하게 점검하고, 관계부처 합동으로 시나리오별 대응방안을 강구해 왔다"며 "이러한 차원에서 업계와 지자체에 일본 조치의 내용과 영향, 정부 지원 방안을 상세하게 전파하는 한편 WTO 등 국제기구에서 동 이슈를 의제화했고, 국제사회에 우리 입장에 대한 공감대도 확산시켜 왔다"고 강조했다. 성 장관은 "일본이 조치를 취할 경우 그간 준비해 온 시나리오에 따라 우리 경제에 미치는 부정적 영향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민관의 모든 역량과 자원을 총동원해 철저히 대응해 나가겠다"며 "민‧관 모두가 합심해 차분히 대처해 나간다면 현 상황을 충분히 극복해 나갈 수 있다고 생각하며, 오히려 우리 경제가 한 단계 더 성숙하고 단단해지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역설했다. 이에 산업부는 단기적으로는 주요 품목의 수급 대응에 필요한 각종 정보들을 기업에 적기에 제공하고, 국내 생산 확대·조기 국산화 등을 위한 애로사항을 신속히 해결해 나가기로 했다. 근본적으로는 "국내 소재‧부품‧장비 산업 경쟁력 강화에 총력을 다해 핵심품목의 자립화와 수입처 다변화 등을 통해 우리 산업의 체질을 근본적으로 개선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성 장관은 이날 방문한 원익IPS가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장비 국산화에 기여했음을 강조하고, 제2, 제3의 원익IPS와 같은 경쟁력 있는 기업이 성장‧발전할 수 있도록 소재‧부품‧장비 산업 경쟁력 강화 대책 등 입체적이고 다각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언급했다.   윤선훈기자 krel@inews24.com

원익IPS, 2019 대한민국 으뜸기업 선정

반도체, 디스플레이 장비 전문기업 원익아이피에스(대표이사 이현덕, 이재경)가 ‘2019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으로 선정됐다. 이에 지난 25일, 세종특별자치시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인증서 수여식에는 이현덕 대표이사가 참석해 이낙연 국무총리로부터 인증패를 수여받았다. 고용노동부가 주관하는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은 일자리를 많이 늘리고 일자리의 질을 앞장서서 개선한 기업 총 100곳을 고용증가 분석, 노동관계법 위반여부 조회, 지방노동관서 현장 실사, 노사단체 및 전문가의 심사를 거쳐 선정하는 제도이다. 원익아이피에스는 ▲청년 고용 등 고용창출 우수 ▲일·생활균형 실천 ▲노사상생 및 동반성장 등 다양한 부문에서 공로를 인정받았다. 글로벌 저성장 기조 장기화와 같은 어려운 경영 여건 속에서도 적극적인 R&D 투자를 통해 꾸준한 매출증대를 이루었으며, 그에 따라 최근 2년간 390여명의 청년 인재를 정규직으로 신규채용 하여 청년 일자리 창출에 크게 기여하였다. 또한 주52시간제 시행에 앞장서기 위해 전사 근로시간 관리 프로그램을 도입하여 소정 근무시간 이후에는 자동으로 화면이 꺼지는 PC-Screen Off 제도를 시행하고 있다. 이에 2019년 1월 고용노동부로부터 ‘일생활 균형 캠페인 참여기업’으로 인정받기도 하였다. 뿐만 아니라 협력사 행동규범 제정 , “Appreciation Day” 와 같은 정기 협력사 교류 행사 개최를 통해 상생협력 및 동반성장이라는 바람직한 기업문화 확산에도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원익아이피에스 이현덕 대표이사는 “앞으로도 정부의 일자리 정책에 적극적으로 동참해 고용 창출과 일과 생활의 양립을 실현할 수 있는 근로환경 조성에 앞장서겠다”고 소감을 밝혔다.